여행을 갔다온지 반년이 넘어가니 석양 보러 갔던 곳이 우치사르 였는지 가물 가물 하다.

석회암 바위가 석양에 물들어 붉게 물들어 가는 모습이 장관이었던 곳이다.  


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유럽 터키 | 카파도키아
도움말 Daum 지도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